회차 구매하기 (100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누군가의 가족입니다

저자명 Leda
출판사명 마롱
출간일 2021.03.26
장르 현대로맨스
권 수 93화(완결)

금 수상쩍은 이웃 회사 대표, 이철우.

개업한 카페 사장 지수에게 한눈에 반해 쫓아다닌다.

뜨거운 첫 키스의 기억도 잠시, 사라져 버린 지수를 집요하게 찾아오는데.

“나 좋아해요?”

“좋아하니 입을 맞췄지.”

“그럼 좋아한다고 먼저 말하고 입 맞춰도 되냐고 물었어야죠!”


 

 

연애를 말로 배운 철우에겐 너무나 어려운 문제.

하지만 포기를 모르는 남자, 철우는 계약을 제안한다.

지수가 어릴 적 제일 가지고 싶었던 것을 맞히면 함께 돌아가자고.

“맞혀요? 그쪽이?”

“못 맞히면 다시는 귀찮게 안 하겠소. 그러면 되지 않소?”

가족.

그렇게 말한 철우를 믿을 수가 없다는 듯 지수가 바라봤다.

“표정 보니 맞힌 것 같은데, 맞소?”

“어떻게 알았어요?”

“그러니 그 짝이 내 짝이라는 거요.”

-----------------------------------

“나… 좀 이상해질 거 같아요.”

헐떡이는 숨을 뱉으며, 지수가 철우에게 간청했다.

그러니 그만. 여기서 그만하면 안 되냐는 뜻이었다.

“괜찮소.”

철우가 아이를 달래듯 다정한 목소리로 말했다.

“난 이미 이상하니까.”

그다음 목소리는 그만큼 다정하지 못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마롱 목록

전체 게시물 477건 / 1 페이지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