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구매하기 (10,400원)

비무(祕撫)

저자명 사낙비
출판사명 M블루
장르 BL
권 수 3권(완결)

뼈만 앙상히 남은 사내의 몰골은 말이 아니었다. 죽은 시체처럼 그곳에 있은 지 3년의 시간이 흘렀건만 달라진 것은 시들어가는 몸체뿐이었다. 이미 썩은 듯 몸 곳곳이 검게 물들었고 지독한 악취가 났다.
마지막으로 끼니를 챙겼던 때도 기억나지 않았다. 어느 순간부터는 호수 물로 입만 축이던 짓도 하지 않게 되었다.
잊고 살라던 연인의 마지막 유언은 알고 있지만, 사내는 차마 그 유언을 들어줄 수가 없었다.
이젠 숨 쉬는 것도 고달프게 느껴져 차라리 이끼 낀 눈앞 호수에 몸을 던지고만 싶었다.
“끄으…….”
그 사람 없이 어찌 살까.
“려…….”
련아.


Copyrightⓒ2022 사낙비 & M BLUE
Illustration Copyrightⓒ2022 조물렁
All rights reserved.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블루 목록

전체 게시물 131건 / 1 페이지
게시물 검색